•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부천 뷔페식당에서 9명 확진…이태원 클럽발 총 215명

  • 기사입력 2020-05-22 14: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경기 부천 모 뷔페식당을 다녀온 일가족 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21일 오전 경기도 부천시 모 뷔페식당 통로에 식당 홍보물이 놓여 있다. 이 식당은 방역작업을 마치고 운영해도 된다는 보건 당국의 판정을 받았지만 이번주까지는 운영하지 않을 방침이다. [연합]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 서울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수도권 노래방·주점·음식점 등을 연결고리로 계속 확산하고 있다.

22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정오 기준 이태원 클럽발 누적 확진자는 총 215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날 0시 기준(207명) 대비 8명이 늘어났다.

특히 경기도 부천 지역 돌잔치에서 프리랜서 사진사로 일해 온 확진자(택시기사)로부터 감염된 사례가 이날 하루에만 6명 추가되면서 부천 돌잔치 관련 확진자는 9명으로 늘었다. 지난 10일 부천 ‘라온파티’ 뷔페에서 열린 돌잔치에 참석한 한 살 여아와 부모가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날 외조부모와 하객 등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앞서 이태원 클럽 방문자인 인천 학원강사는 제자에게 코로나19를 감염시켰고, 이 제자가 방문한 탑코인노래방에 들른 택시기사가 감염돼 19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택시기사는 지난 9일과 17일 라온파티에서 사진사로 일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브리핑에서 “라온파티 뷔페에 지난 9, 10, 17일에 방문하신 분들은 가까운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아달라”고 요청했다.

iks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