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월 서울 공동주택 분양 399가구…전년比 75%↓
[국토교통부 제공]

[헤럴드경제=민상식 기자] 국토교통부는 10월 서울의 아파트 등 공동주택 분양 물량이 399가구로 작년 동기 대비 74.6%, 5년 평균치에 비해선 91.1% 감소했다고 3일 밝혔다.

전국의 공동주택 분양 물량은 2만7447가구로 1년 전보다 23.3% 줄었다. 수도권은 1만2077가구로 11.3%, 지방은 1만5370가구로 30.7% 감소했다.

전국 공동주택 분양 물량 중 일반분양은 2만1952가구로 작년보다 17.8%, 임대주택은 2076가구로 16.5% 감소했다. 조합원분은 3419가구로 48.0% 줄었다.

10월 주택 인허가 물량은 전국 3만3257가구로 작년 동월 대비 16.3% 감소했다.

수도권은 2만21가구로 14.1% 늘었고 서울은 7074가구로 136.8% 증가했으나, 지방은 1만3236가구로 40.4% 줄었다.

아파트는 2만5039가구로 1년 전보다 20.2% 줄었고 아파트 외 주택은 8218가구로 1.9% 감소했다.

10월 주택 준공 물량은 전국 2만6467가구로 작년 동월 대비 17.8% 줄어들었다. 수도권은 1만4305가구로 작년보다 21.0% 늘었으나 지방은 1만2162가구로 40.3% 줄었다.

아파트는 2만148가구로 작년 대비 12.5%, 아파트 외 주택은 6319가구로 31.1% 감소했다.

10월 주택 착공 물량은 전국 3만1151가구로 작년 동월 대비 25.5% 감소했다. 수도권은 1만4791가구로 28.2%, 지방은 1만6360가구로 22.8% 줄었다.

m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