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탄소년단 팬클럽 아미’ 과천시에 여성용품 기부
아미, 멤버 진 생일 기념 여성용품 244세트 기부
방탄소년단 팬클럽 ‘아미’는 과천시에 700만원 상당 여성용품을 기부했다. [과천시 제공]

[헤럴드경제(과천)=지현우 기자] 과천시는 방탄소년단 팬클럽 ‘아미’로부터 저소득층 여성들을 후원할 700만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받았다고 3일 밝혔다.

오는 4일 방탄소년단 멤버 진의 생일이고 팬클럽 ‘아미’는 이를 의미 있게 축하해주기 위해서 진의 고향인 과천에 후원했다. ‘아미’는 지난 10월 12일부터 지난달 22일까지 모금을 진행해 약 700만원을 모았으며 후원할 물품으로 여성용품 244세트를 준비했다. 과천시는 전달받은 여성용품을 과천시종합사회복지관을 통해 저소득 여학생 61명에게 4세트씩 배분할 예정이다. 한 명의 소녀가 24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모금을 진행한 ‘아미’는 “평소 꾸준히 기부활동을 진행하는 진의 모습을 보고 기부는 하고 싶지만 방법을 잘 모르거나 망설이는 분들을 위해 기부캠페인을 시작하게 됐다. 기부가 어려운게 아니라 우리 가까이에 있는 문화라 생각해주시면 좋겠다”고 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추운 겨울이 시작되는 시점에 이렇게 뜻깊은 후원을 해주셔서 감사하다. 기부받은 물품이 잘 배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