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손보, 사내 소통 강화…CEO 라이브 방송부터 게임 대회까지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롯데손해보험은 CEO와 전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CEO LIVE 방송’과 사내 게임대회 ‘배틀그라운드 챔피언십’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먼저 CEO LIVE 방송은 현장 근무자가 많은 보험업 특성을 고려한 양방향 소통 프로그램으로 지난 13일 진행됐다. 지난해 7월 생방송 이후 두 번째다. 이날 CEO 새해 인사말, 익명 댓글 답변 등을 1시간 30분에 걸쳐 진행했다.

15일에는 직원들이 제안한 아이디어에 따라 사내 게임대회 ‘배틀그라운드 챔피언십’을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했다. 임직원 100여명이 참가했고, 상금 및 상품 외에 다양한 이벤트와 유튜브 LIVE방송을 통해 대회 관심도를 높였다.

롯데손보는 지난해 5월부터 CEO와 함께 샌드위치 등 간편한 식사를 하면서 소통하는 ‘브라운 백 런치’를 매주 진행 중이다. 10월에는 익명성이 보장된 ‘대나무숲’ 게시판을 오픈해 자유롭게 소통하는 채널을 만들었다. ‘#해시태그 CEO Message’는 카카오친구 톡을 통해 회사의 핵심 경영철학을 직원들과 신속하게 공유 하는 메신저 역할을 하고 있다.

다양한 소통 채널을 통해 제안된 아이디어는 양방향 소통의 결실을 맺고 있다. 대표적으로 근무복장 변화 ‘Everyday FIT DAY’와 ‘반반차 휴가 도입’, ‘직원용 의자 교체’ 등이다. 특히 직원용 의자 교체는 직원들이 직접 원하는 의자를 선택할 수 있도록 품평회를 진행해 직원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했다.

롯데손보 관계자는 “수평적 의사소통 문화를 이루고, 임직원간 공감대가 형성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wat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