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정그룹, 금정구 어려운 가정 100가구에 생필품 전달
1999년 시작 올해 23년째, 지금까지 2300여 가구에 전달
홀몸어르신, 소년소녀가장, 저소득층가정 100가구 선정
2020년 세정에서 실시한 생필품 전달식 모습 [세정 제공]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패션기업 세정그룹(회장 박순호)은 오는 26일 오전 9시30분, 세정그룹 본사에서 어려운 이웃돕기 생필품 전달 행사를 실시한다.

세정그룹은 추운 겨울 외롭게 홀로 지내는 홀몸어르신이나 무료급식이 중단되어 끼니를 걱정하는 소년소녀가장 등 금정구 내 저소득층가정 100가구를 선정하여 약 1천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전달할 계획이다.

생필품은 쌀, 라면, 생활용품, 양말 등으로 구성되며, 금정구청을 통해 물품이 필요한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세정그룹은 1999년에 처음 시작해 한해도 거르지 않고 설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품을 꾸준히 기탁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매년 100가구를 대상으로 23년째 약 2300가구에 생필품을 전달해 지역사회를 위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세정그룹 박순호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정미영 금정구청장 및 관계자들이 함께할 예정이다.

박순호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럴 때 일수록 나보다 힘들고 어려운 이웃에 따뜻한 온정을 나눠야 한다”며, “세정은 앞으로도 꾸준히 소외계층에 관심을 가지고 우리의 이웃과 함께 성장하며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모범 기업이 되겠다”는 기업의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 뜻을 내비쳤다.

이외에도 세정은 패션기업 최초로 세정나눔재단을 설립하는 등 나눔과 상생경영을 몸소 실천하고 있으며, 지난해 ‘2019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시상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cgn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