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UG, 서울서부지사 이전…고객 접근성·편의성 증대

[헤럴드경제=민상식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서울서부지사를 서울 국회의사당역 인근으로 이전하고 오는 25일 업무를 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서부지사는 강서구, 관악구 등 서울 서부지역과 경기 광명시, 김포시, 안양시를 관할하는 지사이다. 서울서부지사는 동부주택도시금융센터, 서부주택도시금융센터, 동부PF금융센터 등 HUG 영업점이 다수 위치한 태흥빌딩으로 이전하며, 이번 이전을 통해 고객 접근성·편의성 및 업무 효율성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광 HUG 사장은 “HUG는 전세금반환보증 및 임대보증금보증 등 급증하는 보증 수요에 발맞춰 고객의 편의성 증대와 효율적인 업무 시스템 구축을 통해 주택시장 발전 및 서민 주거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m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