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우게임즈 ‘킹덤: 전쟁의 불씨’, 대만‧홍콩‧마카오 성공적 초반 흥행 ‘눈길’


파우게임즈가 지난 1일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에 정식 출시한 자사의 모바일 MMORPG '킹덤: 전쟁의 불씨(이하 킹덤)'가 서비스 첫 날 현지 애플 앱스토어 매출 2위를 기록해 눈길을 끌고 있다.
 



'킹덤'의 현지 서비스는 지난 11월 7일부터 진행한 사전 예약부터 약 80만 명 이상이 몰리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이후 정식 서비스 첫 날 대만 지역 애플 앱스토어 매출 2위, 인기게임 순위 1위를 기록하며 초반 흥행몰이에 나선 모습이다. 특히, 현지 마켓 내 한국게임 중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한 점도 눈길을 끌고 있다.
파우게임즈는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 전문 서비스 업체 무버게임즈와의 협업을 통해 철저한 현지화 작업을 진행했으며, 향후 각종 온, 오프라인 마케팅과 이벤트로 중화권 시장 내 성공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겠다는 각오다.
 



한편, 파우게임즈 관계자는 "킹덤이 중화권 지역 글로벌 출시 전 사전예약 80만 명을 돌파해 흥행 기대감을 보였고, 출시 첫날 만에 마켓 매출 2위를 기록해 좋은 출발을 보여줬다"며 "한국에 이어 중화권 지역에서도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은 만큼 더욱 안정적인 운영과 서비스로 보답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건영 기자 gam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