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카드, '플스' 특화카드 선보인다
25일 출시
플스 구독 결제시 현금환급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현대카드가 PlayStation®(이하 플레이스테이션) 특화 혜택을 제공하는 ‘플레이스테이션 – 현대카드M(PlayStation® - 현대카드M)’을 오는 25일 출시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플레이스테이션은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가정용 게임기’로 알려진 콘솔 게임기다.

‘플레이스테이션 – 현대카드M’은 국내 최초의 플레이스테이션 제휴카드로 게임 콘텐츠 혜택과 M포인트 적립 등 현대카드M의 혜택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해당 카드로 플레이스테이션의 정기 구독 서비스 PlayStation®Plus(이하 PS 플러스) 첫 결제 시 최대 1만8800원 현금으로 되돌려준다. 연간 500만 원 이상 사용 고객은 PS 플러스 연간 정기 구독 요금에 해당하는 최대 4만4900원을 현금으로 받을 수 있다.

플레이스테이션 파트너샵+, 플레이스테이션 파트너샵, 에이티게임 온라인몰, 플레이스테이션 스토어(PlayStation™Store) 등 지정된 가맹점에서 게임 콘텐츠를 구입할 때에는 최대 1만5000원 청구 할인 혜택을 받게 된다. 또 12개월 무이자 할부를 이용해 플레이스테이션 콘솔을 구입할 수 있는 혜택도 주어진다.

현대카드 M포인트 적립 혜택 역시 제공된다. 이용 업종 및 이용 금액별로 0.2% 기본 M포인트 및 추가 M포인트가 적립되며, 적립한 M포인트는 일상생활, 쇼핑, 자동차 구매, H-Coin, 현대카드 기프트 카드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플레이스테이션 – 현대카드M’의 자세한 내용은 현대카드 앱 또는 홈페이지, 플레이스테이션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nature68@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