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與 "文 신년기자회견 ‘가짜 사진’ 유포 엄중 대처할 것"
문재인 대통령[연합]

[헤럴드경제=윤호 기자]더불어민주당이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기자회견 ‘가짜 사진’ 유포에 대해 엄중하게 대처하다고 밝혔다.

22일 권지웅 민주당 청년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지난 18일 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에 설치된 프롬프터 화면이 조작된 사진이 온라인상에서 확산됐다"며 "'부동산 안정화 정책의 구체적 목표는? 보유세 강화에 대한 생각은?' 이라고 적힌 화면을 '대통령님, 말문 막히시면 원론적인 답변부터 하시면서 시간을 끌어보십시오'라는 문구로 사진을 조작해 유포했다. 이는 명백한 불법 행위"라고 말했다.

그는 "가짜 정보를 제작해 유통하는 것은 온라인 공론장의 신뢰를 떨어뜨릴 뿐 아니라 서로 다른 의견을 나눌 수 있는 공론장을 스스로 축소하는 행위"라며 "국정 운영에 대한 대통령의 의견에는 다른 의견이 있을 수 있으나 그 소통의 노력마저 조작하고 훼손시키는 행위는 이제 멈춰야 한다"고 촉구했다.

youkno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